top of page

People for Earth

최종 수정일: 2023년 12월 27일

By: Yoonje Jin



Last week, Hiking Heroes South Korea has had its second in-person meeting- with nine members from across the nation, we were met with Mr. Kang Young Duk of People for Earth organization at its Namsan headquarters. 지난 주에 하이킹 히어로즈 한국 지부는 아홉 명의 회원이 모여 ‘지구와 사람’이라는 민간단체의 남산 본부에서 강영덕 팀장님과 두 번째 대면 모임을 갖게 되었습니다.

People for Earth is an intellectual organization made up of numerous experts of various areas of study that aims to establish ‘ecozoic cosmology and governance’ - a culture in which humans not just live for mankind’s own good, but also live in partnership, alongside with nature. ‘지구와 사람’은 현근대 사회가 파괴적인 인간중심적 가치관로부터 벗어나고 지구와 생명 중심의 사고를 바탕으로 한 조화로운 문명으로 전환하기 위해 활동하는 다방면의 전문가, 교수, 대표들로 이뤄진 ‘학술교육문화’ 민간 단체입니다.

(Earth Day 2022 performance at People for Earth Headquarters https://www.youtube.com/watch?v=8K4hjRRJO5k)


Ever since it was established in 2012, the People for Earth organization has hosted not only lectures on topics such as biocracy, climate change, and environmental law, but it has also held recreational artistic events exploring the topics under the project name Earth’s Eye. Earth’s Eye looks to plays, poems, music and movies as a way for human society to build a perspective- build an eye- that could sympathize and co-exist better with the Earth; hence the name Earth’s Eye. 2012년 설립 이후, ‘지구와 사람’은 생물정치, 기후변화, 지구법 등에 대해 강의를 진행하면서도 ‘지구아이’ 라는 프로젝트를 통해 문화예술사업을 진행하기도 합니다. ‘지구아이’는 이름 그대로 연극, 시, 음악, 영화 등 문화와 예술 활동을 통해 지구와 사람의 관계에 대한 인식과 관점, 즉 ‘아이(영어로 눈)’를 개선하자는 취지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Mr. Kang, the current manager for the Earth’s Eye, has reached out to Hiking Heroes in organizing an student-planned event for Earth Day 2023, with the belief that the new generation’s role is essential in creating a new ‘eye’ for the world. 강영덕 팀장님은 현재 ‘지구아이’를 총괄하는 감독으로서 ‘지구와 사람’이 만들고자 하는 ‘새로운 아이’를 실현하는데 새로운 세대의 관심과 창의력이 필요하다는 것을 절감하시고 하이킹 히어로즈와 지구의 날 2023 행사를 기획하셨습니다.


As a group, we watched the 2011 documentary, Journey of the Universe and had a lengthy discussion about the implications of the documentary, its story and the underlying philosophy of it. In doing so, we learned more about the aims of Earth Eye as an organization, the importance of our work as students, and most importantly, reminded us of the direness of our environmental situation as a whole. 단체로서 우리는 2011 다큐멘터리 ‘우주 속으로 걷다'(원제: Journey of the Universe)를 감상하고 또 그에 따른 감상평과 각자의 의견을 나누며 다큐멘터리가 다루고자 하는 주제의 함축적, 철학적, 그리고 미학적 의미를 탐구하게 되었고, 이를 통해 ‘지구아이’의 궁극적인 목표, 학생으로서의 환경 활동의 중요성, 그리고 또다시 현재 지구의 참혹한 상황을 알게 되었습니다.


Hiking Heroes and People for Earth will be hosting the event at (66, Hoenamu-ro, Yongsan-gu, Seoul, 04346) on Earth Day, April 22th, so see all of you at Namsan! 하이킹 히어로즈와 ‘지구와 사람’은 아래의 주소에 지구의 날 (4월 22일) 이벤트를 가질 계획입니다. 여러분 모두 남산에 만나요!



조회수 3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s


bottom of page